[안동] 의성김씨 내앞종택.

위풍당당한 품위가 있는 종가.
기사입력 2009.06.11 06:51 조회수 156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서울문화인] 종가란 여러 대에 걸쳐 분가한 경우 그 본가를 말한다. 옛날의 사회관습은 조상 숭배와 관련하여 종가를 존중하고 보호하였으며, 종가의 혈통이 끊어지는 일을 집안의 불명예로 생각하였다. 그리고 장자상속의 문화로 인해 종택문화가 발달하게 되었다. 하지만 요즘에는 종가집이라도 나이 많으신 어른들 만이 남아 계시던지 아니면 관리인에 의해 유지되는 모습을 많이 볼 수 있는 것 또한 지금의 현실이다.


 


양반과 유학의 고장인 안동에는 우리나라에서도 손꼽히는 문중의 종택들이 많은 곳으로도 유명하다. 그 중에 내앞종택은 의성 김씨의 종가댁이다. 이 집은 16세기에 화재로 불 타 없어졌던 것을 학봉 김성일(선조)이 재건한 것이라 한다. 총 55칸의 단층 기와집으로 배산 임수의 부지에 지어졌으며, 뒷산의 소나무 숲이 더욱 풍경을 더해준다.


 


또한 이 집에서는 6부자가 나란히 과거에 급제한 것으로도 유명하다.














 


허중학 기자  ostw@freechal.com


 


종택 답사 코스


임청각(법흥동)-양진당, 충효당, 북촌댁(하회마을)-안동권씨 가일종택(풍천면)-안동김씨 양소당 종택(풍산읍)-의성김씨 학봉종택(서후면)-의성김씨종택(임하면)-전주류씨 무실종택(임동면)-지례예술촌(임동면)-퇴계종택, 퇴계태실(도산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위 기사에 대한 모든 법적 권한 및 책임은 저작권자(c) 서울문화인신문에 있음>

[허중학 기자 ]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www.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