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제작비 400억, 탕웨이 주연의 ‘내부고발자: 도시영웅’, IPTV로 개봉

기사입력 2020.04.14 15:54 조회수 81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m_poster.jpg

 

 

 

[서울문화인] 제작비 400억의 영화가 스크린이 아닌 IPTV & 케이블 TV VOD에서 최초 개봉을, 탕웨이와 <시절인연>, <북 오브 러브>로 호흡을 맞춘 설효로 감독의 세 번째 프로젝트로 화제를 모은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 <내부고발자: 도시영웅>13(), IPTV & 케이블 TV VOD을 통해 개봉을 하였다.

 

이 영화는 제작비 400, 세 개 대륙에 걸쳐 완성된 작품이지만 요즘 극장가는 코로나19 여파로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전래 없는 불황에 안방으로 직행하게 되었다.

 

<내부고발자: 도시영웅>은 호주의 대형 에너지 개발 회사의 직원인 마크(뇌가음)가 우연히 옛 연인 저우원(탕웨이)과의 만남을 계기로 회사 내부의 거대한 음모를 발견하고 이를 파헤치는 과정을 그린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로 누구보다 평범했던 사람의 용기 있는 선택과 정의에 관한 이야기를 시원한 액션에 녹여내었다.

 

<어쩌다 룸메이트>로 한국에서 얼굴을 알리고 현재 중화 TV에서 방영 중인 테러 수사 사극 장안12시진까지 소화하며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누비는 뇌가음이 수백만 명의 목숨이 걸린 사건을 파헤치게 되는 마크역을 맡고, <, >로 칸 영화제 트로페 쇼파르(신인 연기상)를 수상하고 <만추>, <시절인연>, <황금시대>에 출연하며 전 세계적으로 사랑 받는 배우 탕웨이가 마크의 옛 연인이자 사건의 실마리인 저우원역을 맡아 처음으로 액션 연기를 선보였다.

   

여기에 <시절인연>, <북 오브 러브>에서 탕웨이와 호흡을 맞춰온 설효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다시 한 번 탕웨이와 완벽한 케미를 뽐냈다. <분노의 질주: 더 세븐>의 촬영감독 마크 스파이서, <매드 맥스>, <킹콩>의 액션 감독 크리스 앤더스, <뮬란(2020)>, <황후화>, <말할 수 없는 비밀>의 헐리우드의 제작자 빌 콩이 참여해 라인업으로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제작비 400억 원을 투입해 아프리카, 호주 등 세 개 대륙에 걸친 로케이션 촬영 등 거대한 스케일로 실감 나는 스토리를 탄생시켰다.

 

서스펜스와 반전을 선사할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 <내부고발자: 도시영웅>은 현재 IPTV(KT 올레 tv, SK Btv, LG U+TV), 케이블 TV VOD U+모바일TV, 네이버 시리즈 온, 카카오페이지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최혜경 기자]

 

 

 

 

 

 

[최혜경 기자 ostw@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www.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