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물관] 디지털로 복원된, 조선 사람들이 꿈꾸었던 삶을 그린 <평생도>

기사입력 2022.01.17 16:35 조회수 383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서울문화인]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민병찬)이 조선시대 사람들이 꿈꾸었던 인생의 8가지 장면을 보여주는 <평생도>(비단에 채색, 화가 미상, 19세기, 8, 39.4×75.1) 8폭 병풍이 디지털로 복원되어 박물관 누리집를 통해 공개하였다.

 

이번에 공개하는 웹페이지는 디지털 복원 콘텐츠를 바탕으로 <평생도> 작품 정보와 디지털 복원 전후를 비교할 수 있는 자료, 그리고 <평생도>의 심화 학술 정보를 포함한다.

 

8폭의 <평생도>는 조선시대 사람이 태어나 한 평생을 보내면서 소원했던 가장 경사스러운 순간을 그린 것이다. 8폭의 그림은 돌잔치부터 혼인하여 과거에 급제한 후, 관직생활에서 승승장구하여 정1품 최고 품계인 정승에 올라 회혼식까지 치르는 과정을 보여준다. 화목한 가정에서 태어나 좋은 배필을 만나서 좋은 직장을 가지고 명예로운 자리에 올라 영화와 장수를 누리는 모습은 조선시대뿐 아니라 요즘 우리가 바라는 인생의 모습과도 비슷하다 할 수 있다.

 

 

제1폭 초도호연 첫돌을 맞다 (원본과 복원본) -1.jpg
제1폭 초도호연 첫돌을 맞다 (원본과 복원본)

 

 

제2폭 혼인식 혼인하다 -1.jpg
제2폭 혼인식 혼인하다

 

 

제3폭 응방식 과거급제하다 -1.jpg
제3폭 응방식 과거급제하다

 

 

제4폭 한림겸수찬시 정5품 수찬이 되다 -1.jpg
제4폭 한림겸수찬시 정5품 수찬이 되다

 

 

제5폭 송도유수도임식 종2품 유수로 부임하다 -1.jpg
제5폭 송도유수도임식 종2품 유수로 부임하다

 

 

제6폭 병조판서시 정2품 판서로 행차하다 -1.jpg
제6폭 병조판서시 정2품 판서로 행차하다

 

 

제7폭 좌의정시 정1품 정승에 오르다 -1.jpg
제7폭 좌의정시 정1품 정승에 오르다

 

 

제8폭 회혼식 혼인 60주년을 기념하다 -1.jpg
제8폭 회혼식 혼인 60주년을 기념하다

 

 

 

국립중앙박물관은 이번 사업에서 문화재의 디지털 복원에 가장 중점을 두었다고 한다. 그림 중 떨어져 나간 부분을 디지털로 채워 넣었을 뿐 아니라, 제작 이후 변색되고 오염된 부분까지 원래의 색에 가깝게 디지털로 복원하여 방문객들이 작품을 즐겁게 감상할 수 있도록 하였다.

 

이런 디지털 복원은 복원 시점의 연구 성과나 관점에 따라 몇 번이고 다시 복원할 수 있다는 큰 장점을 가진다. 이번 웹페이지를 통해 이용자들은 직접 디지털 복원에 참여해 그 효과를 한눈에 볼 수 있다. 또한 복원 전후의 그림을 확대하여 세부를 상세히 볼 수 있도록 한 것도 이 웹페이지의 주요 감상 포인트 중 하나이다.

 

웹페이지는 박물관 누리집 온라인 전시관에 국문과 영문으로 각각 게시되고 해외문화홍보원 <한국문화축제>7개국 한국문화원 홈페이지에 각국의 언어로 동시 공개된다.

 

국립중앙박물관은 웹페이지를 시작으로 2022년 상반기에는 해외 전시용 미디어병풍을 개발하여 향후 우리문화재 국외전시와 외국박물관 한국실, 그리고 한국문화원을 대상으로 활용할 계획과 함께 국립중앙박물관 실감영상관 제2관 영상으로도 탑재하여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에게도 곧 <평생도>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이라 밝혔다.

 

박물관의 이번 디지털 복원 사업은 국외 출품이 어려웠던 회화 문화재를 국내외 이용자들에게 접근성을 높여줌으로써 우리 문화를 대중적으로 효과적인 홍보의 수단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허중학 기자]

 

 

조선 사람들의 꿈, 평생도는 아래에서 감상할 수 있다.

http://www.museum.go.kr/site/main/exhiOnline/list 

 

 

 

 

 

 

[허중학 기자 ostw@naver.com]

위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 수 있습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URL 복사하기
<저작권자ⓒ서울문화인 & www.sculturei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